예수사랑 글보기
2021-05-08
김용선
은인을 따를까

은인을 따를까?

예수님을 따를까?

 

은인의 은혜를 갚는다고 분별없이 그 수하에 들어가 충성하는 사람이 있다.

나중에 어찌 될지는 따지지 않는다.

한 조각 얻을 것을 기대하면서.

이걸 [사회성]이라고 하면서.

 

SNS는 새로운 [사회성]이 요구되고 있다.

[추종-Follow]이라는 계측과 계량이 가능해진 사이버사회성(?)에 대한 압박과 희열의 늪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사람들의 극단적 행위가 문제되고 있다.

 

은혜를 원수로 갚을지도 모르는 것이 사람이다.

어려워도 예수만 따르자.

군중을 피하기도 하셨지만.

 

마가복음 3장 9절 - 예수께서 무리가 에워싸 미는 것을 피하기 위하여 작은 배를 대기하도록 제자들에게 명하셨으니

 

 



글제목 작성자 작성일자
635 오세관 선교사, 제21회 언더우드 선교상 수상 김용선 2021-10-19
634 아직도 연애해요? 김용선 2021-10-16
633 [거리두기]-II 김용선 2021-09-12
632 [거리두기]-I 김용선 2021-09-09
631 빛으로 살자 김용선 2021-09-06
630 내 뒤를 밟는 빨간 운동화 김용선 2021-08-23
629 나두 그랬어~ 김용선 2021-08-22
628 350여롤의 필름사진을을 스캔했습니다 김용선 2021-08-17
627 걸레만큼보다 더 깨끗이 닦을 수는 없다. 김용선 2021-08-09
626 움켜쥐면 빼앗긴다. 김용선 2021-08-05
625 김성남 목사님 사모님 소천 김용선 2021-07-17
624 도시산업선교회와 조승혁 목사님 김용선 2021-07-14
623 행함 없는 믿음은 가짜-김동원 장로(김동형목사님의 형님) 김용선 2021-07-07
622 사랑은 아무나 하나 김용선 2021-06-30
621 성령의 열매 김용선 2021-06-07
620 돈,돈,돈 김용선 2021-06-01
619 우리 엄마/노은실 김용선 2021-05-15
618 간호사가 좋다 김용선 2021-05-15
617 은인을 따를까 김용선 2021-05-08
616 무릎을 꺾어야 김용선 2021-04-16
615 빠져야 할 옹이 김용선 2021-03-27
614 꽃으로는 오래 남지 못한다 김용선 2021-03-26
613 무시되고 잊혀 진 소명 김용선 2021-03-22
612 나온 똥은 못 먹는다 김용선 2021-03-14
611 인간답게 산다는 것 김용선 2021-02-21
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